(보도자료) 제2회 119문화상 공모전 수상작 발표

작성일
2020-10-14
조회수
237
작성자
고다형
□ 소방청(청장 정문호)은 소방을 소재로 한 문학과 미술분야 창작품 을 공모하여 36점의 작품을 제2회 119문화상 수상작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.
* 공모기간 : 4.1 ~ 6.30 / 작품접수 : 6.1 ~ 6.30 / 고등학생이상 국민 누구나 참여가능
ㅇ 작년에 이어 올해 두번째로 시행한 119문화상은 재난현장 소방활동, 미래의 소방관, 과거 대형재난 등을 소재로 한 문학·미술분야의 창작품 공모전이다.
ㅇ 올해 문학분야는 동화 120점, 소설 89점, 미술분야는 상상화 52점, 기록화 35점, 미술분야 특별상 부문* 17점 등 313점이 접수됐다.
* 초등학생 이상 재외교민·주한외국인 대상 미술분야 특별부문으로 올해 신설됨

□ 동화작가, 소설가, 화가 등 총 16명의 심사위원단이 안전문화 확산성, 작품성 등을 중점으로 2차 심사를 거쳐 문학작품 16점, 미술작품 20점 등 총 36점을 최종 선정했다.
ㅇ 대상 수상자는 문학과 미술분야 각 1명으로 행정안전부장관상과 3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. 금상과 은상은 동화·소설·상상화·기록화 등 4개 부문별로 소방청장상과 상금을 각 수여한다.
ㅇ 문학분야 대상 수상작인‘헬멧의 안쪽’(소설, 남화성作)은 소방공무원이 화재현장 등을 출동하며 재난에 대한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나아가는 소방관의 헌신을 감동적으로 형상화했다는 평가를 받았다.
ㅇ 미술분야 대상작인‘덕분에’(상상화, 이송근作)는 고성산불, 코로나19 환자이송 등 국민이 있는 곳에 언제 어디서나 달려오는 소방관의 모습을 한 명의 인물로 표현해 참신하다는 평가를 받았다.

□ 시상식은 10월에 있을 예정이며 향후 소방청 정책소식지에 게재하고, 작품집을 발간하며, 11월에는 ‘소방의 날’ 행사장과 소방청 청사에 전시하는 등 다양한 행사와 홍보물 제작에 활용할 계획이다.

□ 조선호 소방청 대변인은 올해 두 번째를 맞으면서 심사위원들로부터 작품수준이 더 높아졌다는 평가를 받았다면서 앞으로 수상작을 활용한 안전문화 홍보는 물론 일반 국민들과 함께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.

첨부파일

※ 미리보기가 안될 시 팝업차단 해제 후 이용 바랍니다.

  • 콘텐츠 담당부서
    대변인실
  • 전화
    044-205-7016
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 평가 통계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