(보도자료) 국립소방병원 건립에 5개 기관 손 잡았다

작성일
2020-09-16
조회수
399
작성자
고다형
□ 소방청(청장 정문호)은 국립소방병원 건립을 위해 17일 한국고용정보원에서 서울대병원, 충청북도, 진천군, 음성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.
○ 이번 업무협약은 충북 음성군에 건립할 병원의 설계부터 개원까지 전문기술과 인력 그리고 행정절차 등을 지원하기 위해서다.

□ 서울대학교 병원은 의료시설과 장비, 병원 운영, 그리고 보건의료서비스 증진에 필요한 기술 등의 자문에 필요한 전문인력을 지원하기로 했다.
○ 충청북도와 진천군, 음성군은 지역주민들의 의료접근성과 공공의료서비스의 품질 향상을 위한 부대시설 조성, 지구단위계획 변경 등 병원 건립에 필요한 행정절차와 병원건립에 필요한 지방비를 지원한다.

□ 정문호 소방청장은 국립소방병원을 개원하면 소방공무원들의 치료와 건강증진 뿐 아니라 소방업무와 관련된 질병 연구도 병행하며, 중부권에 의료시설 확충으로 지역민들의 의료서비스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.
○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도 국립소방병원의 건립으로 소방공무원과 중부권 의료서비스가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자와 의료진 모두에게 편리한 병원이 될 수 있도록 자문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.

□ 국립소방병원은 2024년 말 개원 예정으로 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두성리에 건립되며 지상 5층·지하 2층, 연면적 32,814㎡, 화상센터·재활센터, 소방건강연구소 등 4센터 1연구소를 갖추고, 21개 진료과목에 300병상을 설치할 계획이다.

첨부파일

※ 미리보기가 안될 시 팝업차단 해제 후 이용 바랍니다.

  • 콘텐츠 담당부서
    대변인실
  • 전화
    044-205-7016
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 평가 통계보기